본당소개

본당 사목지침

+ 하느님의 평화!

사랑하는 만촌1동 본당의 형제자매님들, 안녕하십니까? 먼저 형제자매님들께 하느님의 무한한 사랑과 평화가 늘 함께 하시길 빕니다. 또한 2019년, 황금돼지의 해인 ‘기해년(己亥年)’ 새해에는 여러분과 여러분 가정에, 그리고 하시는 모든 일에 하느님의 풍성한 은총이 늘 함께 하시길 두 손 모아 기도드립니다.

지난 2018년, 우리 만촌1동 성당 공동체는 교구장님의 사목교서 ‘새로운 서약, 새로운 희망-성모당 봉헌 100주년을 맞으며-’라는 주제 아래 세 가지 사목지침, 즉 ‘일상 기도에 충실하기’, ‘구역, 반을 활성화하기’, ‘주변을 복음화하기’를 앞세워 모두가 열심히 노력하였습니다. 그 결과 우리 모두가 기도 안에서 서로 일치하며, 구역과 반모임의 활성화를 통해 지역 복음화에도 많은 결실을 맺었다고 생각합니다. 그리하여 선교의 소중함을 절실히 깨닫고, 신자 상호간에 믿음과 희망과 사랑을 회복하는 은혜롭고 소중한 시간이 되었습니다. 2018년 한 해 동안 함께 노력해 주신 사목평회의 위원님들, 재무평의회 위원님들, 그리고 평신도사도직협의회 제 단체장님들과 전 레지오 단원들, 그 밖에 모든 형제자매님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올해 2019년에 교구장님께서는 사목교서 ‘새로운 서약, 새로운 희망-용서와 화해의 해, 쉬는 교우 회두와 선교에 힘씁시다!-’라는 주제를 발표하셨습니다. 따라서 우리 본당 공동체 모두는 더욱 더 천주교 신자로서의 자긍심을 가지고 천주교 신자답게 거룩한 삶을 살아 서로 용서하고 화해하며, 쉬는 교우 회두와 선교에 모든 노력을 다 기울여야 하겠습니다.

이에 우리 만촌1동 성당은 ‘서로 용서하고 화해하며, 쉬는 교우 회두와 선교에 힘씁시다!’라는 사목목표 아래 구체적인 네 가지 실천주제와 함께 우리 모두가 일치와 화합을 통해 반드시 실천해 나가야 하겠습니다.

1. 하느님의 사랑과 복음의 기쁨이 충만한 본당과 가정을 만듭시다!
2. 서로 용서하고 화해하여 일치의 삶을 살아갑시다!
3. 쉬는 교우 회두와 선교에 앞장섭시다!
4. 성소자 발굴과 사제 양성에 힘씁시다!

교구의 주보이신 루르드의 복된 성모 마리아께서 여러분과 여러분 가정에 늘 함께 하시길 빕니다. 아멘.

2018년 12월 2일 대림 첫 주일에

만촌1동 본당 주임 이 창 영(바오로)신부